성지순례, 들꽃
편집 : 2018.9.20 목 15:51
> 뉴스 > 평신도 > 창세기강해 | 방석종교수
       
- 야아콥 가문의 친 이집트 노선 형성 -
2014년 09월 18일 (목) 14:55:10 연합기독뉴스 webmaster@ycnnews.co.kr

이스라엘 역사적 명운을 좌우하는 이집트 기근 방 석종 2014. 9. 16
 

본문 : “...저희는 이 땅에 나그네로 머물려고 왔습니다. 카나안 땅에 기근이 심하여 ...폐하의 종들이 가진 양 떼에게 목초지가 없기 때문 입니다. 그러니 바라건대 이제 폐하의 종들이 고섄 땅에 살게 해주십시요. ... 그리고 야아콥은 다시 파라오를 축복하고,... 그리고 요세프는 파라오가 분부한대로 ... 이집트 땅에서 가장 좋은 라아므세스(라암셋) 땅을 소유지로 주어 살게 했다.” (창 47 : 4 - 6, 10 - 11 참조)

창 42 - 50 장은 이집트와 중동 소 국가들의 7년 기근, 그로 인해 카나안 이스라엘 야아콥 아들들이 1-2차에 걸쳐 이집트로 양곡을 구하러 내려오는 일, 그런 과정에 야아콥 열 형들은 죽은 줄 알았던 요세프가 생존하여 이집트 파라오 왕의 사부(師父)가 되어 이집트 땅을 관장하는 것(창 45 : 8)을 알게 되고, 자기들의 형제 살해 행위를 뉘우치고, 요세프 아우의 복수를 두려워 한다. 그러나 요세프는 자기의 동생 벤야민을 한 번 보고, 자기 옆에 붙드러 두려는 애착심만 보이며, 때로는 격노하여 예상 밖의 피비린내 나는 복수극도 우려 되었지만, 요세프는 하나님이 함께 하시는 가운데, 형들의 악을 선으로 대한다(창 45: 1 - 8).
아담의 아들 카인이 아우 아벨을 죽인 후, 살인자에게 하나님이 “그를 만나는 모든 사람이 그를 죽이지 못하도록 하신 것이다(창 4 : 15). 그 후 이런 살해의 동기는 점고되었다. ”카인을 해친 자가 7 갑절의 복수를 당한다면, 래맥을 해친 자는 77갑절의 복수를 당하리라(창 4 : 24) 협박을 한다. 이런 살해 행위는 예수께서 “ 네게 이르노니 일곱 번뿐 아니라 일곱 번을 일흔 번까지라도 할지니라”(마 18 : 22)로 지시된다. 카인 자손 래맥은 77갑절의 복수를 말했다면, 아담과 셰트의 계보의 예수께서는 7 곱하기 70 번까지 무한 완전한 용서를 말한다. 요세프의 위대성은 카인 세대가 행하지 못한 것을 그의 형들에게 실처한 데 있다. 그 다음 기근으로 이집트에 이주 한 야아콥은 이제 파라오 왕 앞에 선 족장 130 세의 위용을 보인다. 그의 알현과 축복기도로 믿을 수 없는 성과를 거둔다. 그래도 야아콥은 조상들의 떠돌이 생활을 , 하나님에 의해서 인도 받는 생활, 정착과 토지 소유에 대한 포기를 은연중에 암시한다. 아브라함의 나이 175세, 이츠하크의 180 세에 비하면, 야아콥은 130세 정도로 수명의 단축을 말하며, 악의 세력이 이전보다 내적으로 가중되고 있는 것과 결부되어 있다. 시대는 험난해졌다. 자유농민 계층의 붕괴가 시작 되었고, 명목상 파라오만이 모든 농경지의 소유자요, 봉건 영주가 되었다. 징세는 2/10 즉 20 %이고, 후대 바빌론의 경제생활에서 종자를 사들이는 이자율은 40%까지였다 고한다. 어쨌든 이런 난국에 이집트에 이주한 야아콥 가족은 파라오의 총애로 생활은 편해졌다. 특히 그의 10 아들들은 왕궁의 목축을 관리하는 직위까지 올랐다. 야아콥은 요세프의 두 아들 애프라임과 므낫세를 그의 아들들 항렬에 올려서 12 지파에 속하게 했다. 요세프가 이집트의 이름 차프낫 파네아흐(신께서 말씀하시고로 사신다)로 명명된 후 요세프는 온 제사장 포티페라의 딸 아세낫에게서 낳은 애프라임(자식을 낳게 함)과 므낫세(잊게 해 줌) 아들들을 가진다. 족장 아브라함과 이츠하크가 북부 하란 지역에서 얻은 아내들이 낳은 아들들과는 다르게 특징된다. 그러나 이제부터 이집트 혈통이 섞인 요세프의 두 아들들은 야아콥에 의해서 그의 양자요, 완벽한 족장 신분을 부여 받았다. 이는 거대한 민족적 번성과 땅의 소유를 약속하셨던 하나님 의지를 수행하는 것이기도 하다. 그러나 동시에 훗날에 앗수르와 바빌론 공격 앞에서 남북 왕국 위정자들과 예언자들 사이에 친 강대국 정책으로 국가적 실존의 도화선이 된다.
 

연합기독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연합기독뉴스(http://www.yc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후원문의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동대로 765번길 39 대진빌딩3층 | Tel (032)427-0271~3 | Fax (032)424-3308 | 문의메일
Copyright by연합기독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