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들꽃
편집 : 2018.7.6 금 11:47
> 뉴스 > 보도 · 인물 > 취재 後
       
“하나님의 종은 은퇴가 없다”
2018년 05월 17일 (목) 15:06:23 연합기독뉴스 webmaster@ycnnews.co.kr

“하나님의 종은 은퇴가 없다”

 

“비포장 길은 여러 가지 어려움이 많은 길로 소나 양과 염소 등을 싣고 가는 길에 적합한 길인데, 목회자는 이러한 비포장도로를 가는 사람입니다. 그동안 유병선 목사님이 이처럼 어려운 길을 걸어오시고, 연령 때문에 은퇴를 하지만 엄밀히 말한다면 하나님의 종은 은퇴가 없는 것입니다.”

지난 12일 주현교회당에서 열린 원로목사 추대 및 담임목사 위임 감사예배에서 격려사를 하러 나온 한남노회 증경노회장 김길수 목사는 ‘목회자의 은퇴는 없다’며 유병선 목사에게 새로운 시도를 할 것을 당부.

김 목사는 “은퇴라는 말의 영어 ‘retire’는 타이어를 새롭고 바꾸어 끼는 것이므로 은퇴 후 그동안 하지 못했던 새로운 버킷리스트를 만들어 오히려 보람 있고 즐겁게 새로운 삶을 살아보길 바란다”고 권면.

 

 

연합기독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연합기독뉴스(http://www.yc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후원문의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동대로 765번길 39 대진빌딩3층 | Tel (032)427-0271~3 | Fax (032)424-3308 | 문의메일
Copyright by연합기독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