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들꽃
편집 : 2018.9.21 금 10:13
> 뉴스 > 여성 · 가정 > 건강
       
에센셜 오일의 사용방법
2018년 04월 25일 (수) 16:50:44 연합기독뉴스 webmaster@ycnnews.co.kr

에센셜 오일의 사용방법

 

 

아로마 에센셜 오일은 고농도이기 때문에 원액을 그대로 사용하기도 하지만 몇가지 싱글 오일을 배합하거나 식물유에 희석해서 사용하는 여러 가지 방법들이 있다.

아로마치료 방법에는 코로 흡입하는 습식 흡입steam lnhalation과 건식 흡입dry inhalation이 있고 피부에 도포하는 국소도포나 전신 도포방법이 있다. 대개 흡입하는 경우에는 원액을 한 두방울 사용하는 것이 대부분이며 피부에 도포하는 경우 식물유에 희석해서 사용한다.

에센셜 오일은 피부 특히 점막에 자극을 주기 때문에 눈이나 코, 입 등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 해야한다.

페파민트peppermint (박하) 에센셜 오일이 소화작용에 도움을 준다고 해서 꿀물이나 우유 등에 한 두 방울을 타서 먹는 경우도 있는데 이때 위장에 염증이 있는 분들의 경우 농도가 높을 경우 점막자극으로 인해 오히려 고통스러운 경험을 할 수도 있다.

몇 년전 여드름과 모낭염이 이마와 얼굴 전체를 자리하고 있는 중학교 남학생에게 피부재생에 도움을 주는 라벤더lavender와 살균, 항균작용, 종기 , 여드름, 포진, 벌레물린데, 점, 사마귀, 감염된 상처에 사용을 하는 티트리tea tree 그리고 여드름, 농양, 피부염, 습진, 지성피부에 사용하는 타임 thyme (백리향)등의 에센셜 오일을 배합해서 사용방법과 주의 사항을 알려주고 집에서 사용 하도록 했다.

모낭염이기 때문에 스포이드를 사용해서 하루에 한번 일주일 동안 에센셜 오일 한 방울을 환부에 바르도록 권했다.

며칠 후 자정이 넘어 잠자리에 들었을 때 다급한 목소리로 전화가 걸려왔다.

이마에 한 방울 떨어뜨린 에센셜 오일이 흘러내려 눈에 들어간 것이다. 순간 눈이 아프고 따가운 학생은 올림픽 선수보다 빠르게 자리에서 일어나 제자리 높이뛰기를 한다고 했다.

당황한 엄마와 동생은 물로 눈을 씻어내게 하고 금방 좋아지지 않으니 필자에게 전화를 한 것이다. 에센셜 오일은 기름이기 때문에 물에는 녹지 않으니 물로 씻어도 효과가 없을 수 밖에 없다. 그렇다고 다른 식물유를 눈에 넣을 수도 없고 ..

우유로 씻어내는 방법이 있다.

앞에서 언급한 흡입방법 중에 건식 흡입법을 간략하게 소개하면, 손수건이나 티슈에 에센셜 오일 한 두 방울을 떨어뜨려 수시로 흡입하는 방법이다.

에센셜 오일의 치료작용과 적용범위에 따라 거기에 맞는 오일을 선택해서 사용한다. 수험생의 경우 로즈마리를, 우울증에는 라벤더나 버가못을 흡입하고 요즘처럼 미세먼지나 꽃가루 황사 등에는 감귤류citrus 오일을 사용하면 좋을것 같다. 레몬, 오렌지, 버가못, 만다린, 자몽 중에 본인이 선호하는 오일을 선택해서 손수건이나 마스크에 한 두방울 떨어뜨려 흡입하면 된다.

비염예방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습식 흡입법은 따뜻한 물에 아로마에센셜 오일 한 두 방울을 넣고 수증기와 함께 에센셜 오일을 흡입하는 방법이다. 코가 건조할 때 사용하면 일석이조의 효과를 볼 수 있는 방법이다. 축농증이나 비염에 많이 사용하는 방법이다.

유칼립투스, 파인, 레몬, 캐모마일, 페파민트를 블랜딩하거나 이들 중 한 가지 오일을 선택해서 사용하기도 한다.

 

" 마리아가 나드nard(감송) 한 파운드를 취하여 예수의 발에 바르고 나서 그 발을 그녀의 머리로 씻어 내었다. 그러자 집안 전체에 향기가 가득하더라 " 라고 언급이 되었으며 성경의 솔로몬 왕의 노래에도 언급이 된 스파이크 나드spikenard 또한 모공을 막는 먼지를 제거하고 여드름을 유발하는 세균을 제거한다고 한다. 그러나 기후변화와 더불어 재배 방법이 복잡하고 까다로워서 요즘에는 쉽게 구하기 어려운 허브, 에센셜 오일이다.

향기치료에도 솔로몬의 지혜가 있었다니...

 

조옥현
국제피토아로마테라피협회 회장

메디아로마 연구소장

연합기독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연합기독뉴스(http://www.yc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후원문의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동대로 765번길 39 대진빌딩3층 | Tel (032)427-0271~3 | Fax (032)424-3308 | 문의메일
Copyright by연합기독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