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들꽃
편집 : 2018.9.20 목 15:51
> 뉴스 > 교육 · 복지 > 복지칼럼
       
인천 연금가입자 평균 72.4세, 월 73만원 수령
주택금융공사 인천지사, 지난해 신규가입 635명으로 전년 대비 62.4% 증가
2017년 03월 22일 (수) 10:22:04 윤용상 기자 yys@ycnnews.co.kr
     
 

인천 연금가입자 평균 72.4세, 월 73만원 수령

주택금융공사 인천지사, 지난해 신규가입 635명으로 전년 대비 62.4% 증가

 

인천지역 주택연금 가입자(2007년 출시이후 ~ 2016년 말까지)는 평균 연령이 72.4세이고

매월 평균 73만원의 주택연금을 수령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HF주택금융공사 인천지사

(지사장 서성규)는 밝혔다.

「주택연금」이란 주택을 담보로 맡기고 자기 집에 살면서 평생동안 노후생활비를 받는

제도로서, 본인 또는 배우자의 나이가 만 60세 이상이면 가입할 수 있는데, 인천지역 가

입자의 평균 주택가격은 약 2억원이고, 주택유형은 아파트(84.7%)가 가장 많았으며, 주택

규모는 85㎡(전용면적 25평)이하가 84.01%를 차지했다.

한편, 인천지역 2016년도 한 해 동안 주택연금 가입자는 635명으로 전년도 가입자(391

명)보다 62.4% 증가하였으며, 2007년 출시이후 금년 2월말까지 총가입자는 2,640명으로

집계되었다.

최근 5년간 인천지역의 주택연금 가입자를 살펴보면 ▲‘12년 262명 ▲‘13년 305명 ▲

‘14년 315명 ▲‘15년 391명 ▲‘16년 635명으로 증가했다.

 

       이 같은 급증세는 지난해 「내집연금」 3종세트 출시 및 가입요건 완화에 힘입은 것으로, 고

령화 시대를 맞아 주택연금이 고령층의 주요한 노후준비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음을 보여

준다.

서성규 지사장은 “주택연금이 집은 있으나 소득이 부족한 어르신들의 안정적인 노후대비

수단으로 인식되면서 가입자가 증가하고 있어 고객 상담과 제도홍보에 최선을 다하겠

다”고 말했다.

 

윤용상 기자

 

윤용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연합기독뉴스(http://www.yc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후원문의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동대로 765번길 39 대진빌딩3층 | Tel (032)427-0271~3 | Fax (032)424-3308 | 문의메일
Copyright by연합기독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