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들꽃
편집 : 2017.11.23 목 17:53
> 뉴스 > 교육 · 복지 > 교육칼럼
       
명품자녀 만들기 / 인터넷, 스마트 미디어 중독 예방
2016년 09월 07일 (수) 10:43:08 연합기독뉴스 webmaster@ycnnews.co.kr

명품자녀 만들기 / 인터넷, 스마트 미디어 중독 예방

 

인터넷, 스마트폰에 과다하게 노출이 되면 이 시기에 꼭 필요한 신체 및 사회성 발달에 심각한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우선 소아비만을 유발할 수도 있고, 척추측만증, 거북이목, 시력 저하 등 신체적인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 그리고 폭력적이고 원색적인 인터넷 정보에 노출이 되면 정서적으로 문제가 발생하여 폭력성과 공격성이 유발될 수도 있다. 가장 치명적인 것은 인터넷, 스마트폰 과다사용으로 인한 뇌기능 저하로 인한 학습지능에 문제가 생겨 학업을 수행할 수 없게 될 수도 있다. 인터넷, 스마트폰 중독은 치료하기가 매우 어렵다. 중독이 되지 않도록 평소에 인터넷과 스마트폰 사용을 조절하고 통제할 수 있는 능력을 함양하여 스스로 조절하고 통제할 수 있도록 관리해야 한다. 다음은 아이들의 인터넷, 스마트폰 사용관리 요령이다. 가정에 맞게 적용하면 좋을 것이다.

1. 컴퓨터는 가족의 공용 공간에 둔다.

아이가 몰래 인터넷을 사용하지 않도록 컴퓨터는 공개된 공간에 배치하고 컴퓨터 사용을 공개적으로 하도록 한다. 스마트폰은 저녁 8~9시경 취침시간 한시간 전에 한곳에 모아 보관하고 아침에 돌려받도록 한다(아이의 통제력을 절대로 믿지 마라).

 

2. 인터넷, 스마트폰 사용시간을 정한다.

사용시간을 정해 놓고 정해진 시간에만 사용하도록 한다. 사용시간 규칙은 아이와 함께 협상을 해서 정하고 상벌 규정을 정해서 시행하는 것도 좋다. 아이가 약속을 어겼을 경우 곧 바로 처벌하기 보다는 약속을 상기시켜 생각을 자극 하도록 한다. 행동의 변화는 생각의 변화에서 시작된다.

인터넷, 스마트폰 사용시간 : 유ㆍ아동 30분~1시간이내, 청소년 1~2시간 이내로 사용하는 것이 좋다. 인터넷, 스마트폰을 장시간 지속적으로 사용할 경우 팝콘 브레인 현상의 원인이 될 수 있다.

 

3.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도록 한다.

의자는 허리를 바로 세우고 앉았을 때 무릎이 90도 각도를 유지할수 있는 높이여야 하고 키보드는 아이의 배보다 낮은 위치, 모니터는 시선보다 약간 낮은 위치가 좋다. 턱과 목을 내밀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컴퓨터,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자세가 나빠지면 척추측만증, 거북이목 등 신체적인 이상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하도록 해야 한다.

 

4. 30분에 한 번씩은 쉬도록 한다.

인터넷, 스마트폰 사용시간은 30분 정도 사용하고 10분정도 쉬도록 한다. 쉬는 시간에 인터넷 사용으로 경직된 근육을 풀 수 있도록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 좋다. 의자에 앉은 자세로 한 두시간 정도 움직이지 않으면 혈액순환이 문제가 생길수 있다.

 

5. 아이의 인터넷, 스마트폰 사용내역을 점검한다.

아이가 인터넷으로 무엇을 하는지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관리하도록 한다. 아이가 혼자 있는 시간에 인터넷,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이라면 인터넷 유해정보 차단 프로그램을 설치한다. 무료로 배포되는 프로그램들이 다양하다. 요즘에는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동시에 점검, 관리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있다.

현대사회는 스마트 미디어를 떠나서는 살수 없다. 하지 못하도록 막는 데도 한계가 있다. 아이들을 스스로 인터넷, 스마트 미디어 사용을 조절하고 통제할 수 있도록 통제력을 키워주는 것이 중요하다. 청소년기에 하고 싶은 것을 참고 하기 싫은 것은 할 수 있는 통제력을 키워줄 때 사회성이 발달되어 건강한 성인의 삶을 살 수 있을 것이다. 그동안 명품자녀 만들기 지면을 할애 해준 연합기독뉴스와 독자들께 감사드린다.

 

김망규 목사

연합기독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연합기독뉴스(http://www.ycn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후원문의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남동대로 765번길 39 대진빌딩3층 | Tel (032)427-0271~3 | Fax (032)424-3308 | 문의메일
Copyright by연합기독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