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인물

보도 분류

연수구기독교연합회, 2021 부활절연합예배

작성자 정보

  • 최고관리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부활의 희망을 안고 살아갑시다

 

 연수구기독교연합회(회장 김철기 목사)는 지난 44일 오후 3시 경인제일교회(담임 이정식 목사)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좌석 수 20%내에서 연합회 산하 목회자와 교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연수구기독교연합회 부활절연합새벽예배를 갖고 부활의 기쁜 소식을 온 누리에 전할 것을 다짐했다.

 

 ‘생명의 부활, 인류의 희망을 주제로 열린 이날 예배는 총무 김종욱 목사(이레장로교회)의 사회로 신바울 목사(주예수교회)의 기도, 서기 김종선 목사(선한교회)의 성경봉독, 회장 김철기 목사(새성침례교회)의 설교 순으로 진행됐다.

 

 김철기 목사는 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찌어다라는 제목의 설교를 통해 우리 죄를 위해 십자가에 못 박혀 죽으셨다가 사흘 만에 부활하신 예수께서는 스승의 죽음으로 실의에 빠져있던 제자들을 찾아가 평강이 있을찌어다라며 위로를 주셨다오늘의 우리들도 실망하고 좌절하지 말고 주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평강이 있을찌어다라는 말을 기억하고 희망을 가지며, 이러한 부활하신 평강의 주님을 전하는 일에 앞장서자고 강조했다.

 

 회계 이종영 목사(포도나무비전교회)의 헌금기도와 박찬대, 정일영 의원을 비롯한 연수구 지역구의 시의원과 구의원들이 연합으로 특송을 한 후 탈북방송인 윤설미, 한수애 자매의 간증 및 연주와 찬양의 시간이 이어졌다. 윤설미 자매는 간증을 통해 세 번의 어려운 탈북 과정에서 주님께서 은혜를 허락하셔서 대한민국에 오게 됐으며, 한국에서의 지난 세월을 돌이켜보니 모든 것이 하나님의 섭리라는 것을 새삼 깨닫게 되었다앞으로도 간증과 아코디언 연주를 통해 예수님을 전하는 삶을 살겠다고 말했다.

 

 이어 기아대책 연수지회와 연계한 가운데 희망상자 전달식을 통해 저소득층 80가정에 가정 당 1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한 후 총무 김종욱 목사의 광고와 이정식 목사(경인제일교회)의 축도로 모든 순서를 마쳤다.

한편 이번 연수구 부활절연합예배는 전통적인 부활절연합예배를 지양하고 대한민국에 와서 신앙생활을 하며 통일 후 복음전도사로 준비하고 있는 탈북민 자매들의 간증과 연주로 특별한 시간을 가짐으로 호응을 얻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종영 기자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인기글


알림 0